흰색 페인트 질감이 돋보이는 메종 마르지엘라의 ‘타비 에어백 부츠’


메종 마르지엘라(Maison Margiela)가 새로운 타비 에어백 부츠를 출시했다. 해당 모델은 프랑스 대항군이 착용한 유니폼에서 영감을 받은 제품으로 흰색 페인트가 묻어 있는 빈티지하면서도 거친 실루엣이 인상적. 어김없이 브랜드 시그니처인 스플릿 토 디테일을 적용하고 에어백이 장착한 힐과 함께 독특한 디자인을 완성했다. 투박한 매력이 돋보이는 메종 마르지엘라 타비 부츠는 110만 원대로 현재 매치스패션(matchesfashion.com)에서 구매 가능